August 26, 2009, 5:30 AM

Why Adults Have Fueled Twitter’s Growth


왜 어르신들께서 트위터의 성장의 동력이 되었나?

젊은 사용자들이 어르신들만큼 많이 트위터를 이용하지 않는다곤 하지만, 기술업계는 트위터의 급진적인 성장에 꽤나 당황하고 있었다. 그러나 어쩌면 가장 흥미로은 점은 왜 젊은이들이 트윗을 하지 않는가가 아니라 왜 어른들이 트윗을 하는가 일지도 모른다.

Forrester Research에서 화요일에 발표한 소셜 테크놀로지에 관한 보고서에서는 지난해 젊은 층은 거의 공통적으로 소셜 미디어를 사용했다고 한다. (18-24세 사이의 사용자중 오직 3퍼센트만이 온라인 소셜 툴을 사용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하지만 이러한 젊은 층은 꽤 오랫동안 이런 류의 소셜 미디어를 사용하고 있었고, 그들은 성장세를 이끄는 그룹은 아니었다.

이보다 더 놀라운 점은 어르신들께서 온라인 활동을 한다는 것이다. Forrester에 따르면, 35-54세 사이의 소셜 미디어 사용량은 지난해에 비해 60% 증가했다고 한다. 미국 내 온라인 어르신의 반절이 소셜 네트워크를 사용중이고, 4분의 3이 넘는 수가 지난달에 소셜 미디어를 사용했었다.

Forrester는 온라인 어르신의 대부분이 주기적으로 블로그나 구글의 유튜브 같은 사용자 생산 컨텐츠를 포함해 여러 사이트들을 방문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비록 1/4의 어르신들만이 직접 비디오를 업로드 하거나 자신의 이야기를 포스팅하고 있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용하기 쉬운 온라인 툴의 성장세는 이어졌고, 소셜 네트워크에 가입되어있는 많은 수의 어르신들이 지난해 대비 거의 50%나 늘어났다. 지금은 온라인 어르신들 중 오직 18%만이 소셜 툴을 사용하지 않고 있으며, 이는 지난해에 비해 25%나 감소한 수치이다.

트위터를 어르신들만큼 젊은이들이 많이 이용하지 않는 이유는 트위터와 페이스북의 차이만큼이나 어르신들과 젊은이들이 원하는 부분이 다르다는 점 외에도 많이 있다. 하지만 가장 두드러진 차이는 간단하다. 트위터가 유명해졌을때, 젊은이들은 이미 자기들만의 좋아하는 커뮤니케이션용 웹사이트를 가지고 있었고, 그래서 새것에 관심이 없었던 것이다. 반면에 트위터를 발견한 이들은 소셜 네트워킹에 눈뜨기 시작한 어르신들이었다.


---------------------------------

트위터가 미국에선 어르신들이 주도권을 가진 서비스라니.. 흥미롭네.
반면에 한국은 어떨까? 아직 트위터 이용층이나 이용빈도 등의 연구가 없는건가?
한국과 비교해봐도 재밌을 것 같다.

개인적으로 한국의 어르신들이 이런 온라인 문화에 약하신 이유가, 북미 지역의 동연령층은 PC나 각종 기기들에 대해 일찌감치부터 접할 여유가 있었던 반면에, 한국의 어르신들은 급진적인 사회변화에 밀려 이런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었기 때문인 것 같다.
아마 우리가 더 나이를 먹고 우리 다음 세대들이 우리 나이 또래가 될 때 쯤이면 우리도 북미의 온라인 어르신들처럼 젊은이들 못지않게 온라인을 주도할 수 있겠지.

WRITTEN BY
artfrige
베이스 연주는 건강에 좋습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